수능 만점자 학생들이 만점을

받을 수 있었던 비결을 전수했습니다.

7일 오후 방송된 tvN '문제적 남자'는

수능 D-100 특집으로 꾸며졌는데요.

 

방송에서는 2016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만점자

고나영, 서유리, 정민건 씨가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이날 김지석 씨는 "만점 비결이 뭐냐"고 질문했습니다.

 

 

정민건 군은 '스터디 플랜'을 비결로 꼽으며

"꼼꼼하게 하루 공부할 것과 내일 공부할 것을 적으면

약점을 보완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수능 문제 중 모르는 문제가 없었다.

공부를 열심히 하면 그렇게 되더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습니다.

 

 

고나영 양은 "지도를 직접 그리며 공부했다"며

그림을 그리면서 이해도를 높였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사실 수능 시험은 잘 못 본 줄 알았다."는 

그는 "문제 풀 시간 계획까지 짰지만 생각보다 시험이

어려워서 풀 수 있는 문제부터 풀었다.

헷갈리는 것도 있었고, 찍기도 했다"고 털어놓았습니다.

 

 

서유리 양은 "원론적인 이야기인데,

간절한 마음으로 공부해야 한다"며

간절한 마음이 철저한 대비로 이어진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삼수 끝에 만점을 받았다.

고등학교 땐 공부를 잘하지 못했다. 6등급도 해봤다"며

피나는 노력으로 만점을 쟁취했다고 밝혔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