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 바른정당 관련 썰전의 반응은 ..?

최근 진행된 랩 배틀 성과 발표 경연 대회

'쇼미더 바른정당'에 관해 유시민 작가가

"오죽하면 그러겠냐"고 말했습니다.

 

썰전 쇼미더 바른정당 유시민 반응

 

지난 23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유시민 작가와 전원책 변호사는 바른정당의

최근 동향을 분석했습니다.

 

 

앞서 바른정당은

'쇼미더 바른파티'이라는 제목으로

랩 배틀 경연 대회를 열었습니다.

 

 

대한민국 정치에 대한 시민들의

바람을 직접 들어보겠다는 취지였습니다.

 

 

지난 16일 성과 발표에서는

'새로운 정치에 대한 바람'이라는

제목으로 랩을 한 손희웅 씨가

최우수상을 차지했습니다.

 

 

김성태 사무총장 등은

직접 무대에 올라 랩에 맞춰

몸을 흔들기도 했습니다.

 

 

전 변호사는

"김성태 의원 자세가 이게 뭐냐,

3선 의원이 이래도 되냐"며

"유시민 작가가 할 말이 있을

것 같다"고 물었습니다.

 

 

유 작가는

"지지율도 안 오르고

뭐라도 해봐야 하는,

그런 절박한 마음"이라고

옹호했습니다.

 

 

유시민 작가 역시 앞서

통합진보당 공동대표 시절

당 홍보를 위해 분장을

하고 춤도 춘 경험이 있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근 지지율이 크게 하락한

바른정당에 대한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전 변호사는

"바른정당의 문제는 지금

정당 지지도가 매우 낮다는 것"이라며

"정체성이 모호하다.

보수 정체성이 특히 약한 게 문제"라고

지적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