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하정우 권율 룸메이트 시절 ..

권율 씨는 지난달 31일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해

"(대학교) 1학년 때 하정우

선배와 같은 방을 썼다"고 입을

열었습니다.

 

 

MC 이영자 씨가

"선배니까 (권율 씨가 집안)

일을 다 했겠다"고 하자

권 씨는 "하정우 형이 워낙 깔끔하고

가정적인 성격이셨다.

그래서 집안일도 되게 잘하셨다"고

했습니다.

 

 

덧붙여

"청소도 하고 걸레질도 하시고.

저는 워낙 무뎌서 엄청

더럽지 않으면 하지 않는데

그런 걸 선배가 먼저 치워주시고

솔선수범하셨다"고 했습니다.

 

 

대학 재학 시절 하정우 씨가

체육대회 댄스 컨펌을 해줬다는

이야기도 했습니다.

권 씨는

"체육대회 때 우리가 지고 있었다.

그래서 1학년 중에 끼있는

신입생들을 색출해서 맹연습을 했다.

당시 신입생 중에 정경호 씨도

있었다"고 했습니다.

 

 

덧붙여

"젝스키스 '로드파이터'를 했는데

난리가 났다. 우리 과 댄스가 인기가 제일 많았다.

당시 저희 (무대를) 전체적으로 컨펌해주신 게

하정우 선배였다"고 했습니다.

 

 

권 씨는

"그때 제 별명이 '샤이니 보이'였는데,

하정우 선배가 '샤이니 보이, 파이팅해'

이런 식으로 응원해주셨다"며

하 씨 성대모사를 해 웃음을 주기도 했습니다.

권율 하정우 두 사람은

중앙대 연극학과 선후배 사이입니다.

 

 

이날 권 씨는 하 씨 외에도

배우 정경호, 현빈, 윤계상 씨 등과의

인연을 언급해 관심을 모았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